로그인회원가입기사제보구독신청기사쓰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구독신청
광고안내
저작권문의
불편신고
제휴안내
기관,단체보도자료
 
뉴스 > 사회·복지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동료 시의원 성추행 혐의, 기소 의견 송치
김동훈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05일(화) 10:4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여성 시의원을 성추행 했다는 혐의로 피소된 현직 정읍시의원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정읍경찰서는 동료 여성 시의원을 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정읍시의회 A의원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414일 밝혔다.

A의원을 고소한 B의원은 지난해 회식 장소에서 A의원이 자신을 추행하고 성관계와 관련된 말을 해 왔다며 지난 214일 검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고소장을 접수한 정읍지청은 사건을 정읍경찰서에 배당했고, 이후 경찰은 조사를 통해 46일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기소의견을 검찰에 송치했다면서 구체적인 수사 사안에 대해서는 말해줄 수 없다고 전했다.

한편, 정읍시의회는 지난 326일 보도자료를 통해 현재 논란과 관련된 사안에 대한 수사기관의 조사가 진행 중이며, 결과에 따라 정읍시의회는 관련된 절차를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앞으로 이러한 사태가 재발되지 않도록 노력하겠으며, 더 성숙한 모습으로 시민 여러분에게 신뢰받는 의회가 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면서 다시 한번 시민 여러분에게 의회 의원 간 논란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하여 깊이 사과를 드린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공공성강화 정읍시민단체연대회의’(상임대표 이갑상)46일 보도자료를 통해 정읍시의회는 수사가 이뤄지고 있는 명백한 성추행 사안에 대해 의회 의원간 논란으로 치부하는 등 본질 흐리기와 제 식구 감싸기로 일관하고 있다면서, 특히 장세희 참교육학부모회 전북지부장은 성추행 사건이 지금 몇 대 몇으로 과실상계하는 교통사고도 아니고, 어떻게 의원 간 논란으로 치부할 수 있냐며 항변했다고 한다. 또한 정읍시민단체연대회의는 정읍시의회 입장문에 성추행 의혹이라는 표현조차 없이 의원 간 논란으로 표현한 것은 그만큼 시의회의 성인지 감수성이 떨어진다는 비난을 피할 수 없다면서 정읍시의회는 수사결과에 따라 정해진 절차를 이행하겠다고 해놓고도 경찰수사가 일단락되어 조만간 검찰에 송치될 예정이라고 하는데도, 시의회 윤리특위 소집조차 하지 않는 의회의 대응에 시민들은 분노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김동훈 기자  
- Copyrights ⓒ주간해피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창군 소각시설 관련 아산면민 여..
공익직불금 받기 전 경영체 정보 등..
수의계약, 해도 너무 한다
대학진학“축하”금에서 배제되는 ..
부창대교 예비타당성조사 연구용역 ..
대립하는 민원을 대하는 행정의 자..
수의계약…실력인가, 혈연·지연·..
농기계를 반값에 구하는 방법
고창군 수의계약 공사부문…상위 10..
고창군장애인체육회 논란은 무엇인..
최신뉴스
정읍시의회 후반기 의장단 선거, ..  
수의계약 관련, 바로잡습니다  
고창읍성 체험시설 예정대로 추진..  
고창군의회 후반기 의장단 선거, ..  
고창군의회 임시회 폐회…1차 추경..  
고창 성송면 세영개발, 석산 확장..  
한빛3호기 격납건물 구조건전성평..  
한빛5호기 원자로헤드 용접부 미세..  
한빛원전 5호기도 격납건물 내부철..  
한빛원전환경안전감시센터 고창분..  
장애인체육회, 민주노총 산하 전북..  
부안군수, “관광형 노을대교(부창..  
수의계약은 권력이다  
정읍시의회 윤리특위 구성은 어떻..  
[편집국에서] 본지의 행정소송 청..  
편집규약 윤리강령 윤리강령 실천요강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주간해피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404-81-36465/ 주소: 전북 고창군 고창읍 월곡로 38번지 상원빌딩 3층 / 발행인.편집인: 박성학
mail: hdg0052@naver.com / Tel: 063- 561-0051~2 / Fax : 063-561-55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244 | 등록연월일: 2008. 5. 24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