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기사제보구독신청기사쓰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구독신청
광고안내
저작권문의
불편신고
제휴안내
기관,단체보도자료
 
뉴스 > 향토서사시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방(榜)고개 이야기
이기화(고창지역학연구소장) 기자 / 입력 : 2012년 10월 18일(목) 14:5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방고개는 상하면 송곡(松谷)리에서 무장 송계(松溪)로
넘어가는 고개 이름이다.

옛날 영광 법성포쪽에서 한양으로 가는 지름길 고개로
역사적으로 과거시험이 있을 때마다 번화해지는 이 고갯길목에
방을 붙이게 되어 붙여진 고갯길 이름이다.

또한 무장에서 상하땅 바닷가 어별길로 넘어가는 샛길목으로
수많은 사람들의 왕래가 잦았던 고갯마루다.

방을 써 붙이는 것은 많은 사람들에게
새 소식을 알리는 홍보수단일 것이다.

과거시험의 공시장 의미도 있거니와
지나가는 사람들을 색다르게 감시하는 눈초리도 있다.

방문을 숨어 살피는 껄적지근한 혐의자의
모습을 통찰하던 수법으로 죄상을 유도하기 위한 순라꾼들의
변장 감시로서 죄인적발의 술책이기도 하였다.

전해오는 말 중에 조선조 영조 때 송곡리에 사는
박진구(朴震龜) 선비가 대과(大科)를 목표로
초시(初試)를 열두번이나 치렀다고 하는데
초시는 복시(覆試)에 응할 사람이 식년(式年)의 전 해에
향시(鄕試)라 하여 3년 만에 각 도에서 치루는 시험으로
일생을 통해 열두번이란 36년의 세월이므로
상상하기 어려운 일이어서 무모한 전설로 치부할 수밖에 없다.

근세이후 지금까지도 이 방고개 길은
상하사람들의 요긴한 지름길로서
숱한 전설과 추억 그리고 가슴앓이의 애환을 묻고 있다.

 

이기화(고창지역학연구소장) 기자  
- Copyrights ⓒ주간해피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창 아산면 소각장 ‘공론화’ 결..
선운사 다원, 녹색도시 고창의 품격..
축제식 양식장에 (상업용) 태양광 ..
고창군의회 임시회 개회…농민수당 ..
전북도 농민수당 지급 발표에 농민..
인촌 김성수 찬반 격화되나
갑상선암 공동소송의 전초전인 균도..
정읍 정애마을 58명 중 폐기물업체 ..
욕설·폭력 주취자 부상입힌 소방대..
이장 선출, 이렇게 바꿔도 되나
최신뉴스
바로잡습니다  
한빛4호기 대형 구멍…수리 가능한..  
갑상선암 공동소송의 전초전인 균..  
업무추진비, 부서장까지 사전 공표..  
㈜명품고창, 경기 김포농협에 고창..  
고창군, 전라북도 최초 농민수당 9..  
내장산 국립공원 명칭 변경…장성..  
갑상선암 공동소송 좌우할 균도네 ..  
‘한빛원전, 1·3·4호기 폐쇄하라..  
고창군의회 제265회 임시회 폐회…..  
고창일반산업단지, 오는 10월경 유..  
민선5기 공개, 민선6기 공개, 민선..  
정읍시의회 국외연수 서울업체 선..  
이성윤 반부패부장, 법무부 검찰국..  
정읍 정애마을 58명 중 폐기물업체..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윤리강령 실천요강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주간해피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404-81-36465/ 주소: 전북 고창군 고창읍 월곡로 38번지 상원빌딩 3층 / 발행인.편집인: 박성학
mail: hdg0052@naver.com / Tel: 063- 561-0051~2 / Fax : 063-561-55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244 | 등록연월일: 2008. 5. 24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