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기사제보구독신청기사쓰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구독신청
광고안내
저작권문의
불편신고
제휴안내
기관,단체보도자료
 
뉴스 > 정치·행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제7대 기초의회가 선택한 우리 동네 맛집은
고창군의회, “자료 제대로 제출 안 해…밥값에만 99.8% 사용”
정읍시의회, “옥돌생고기, 단풍미인한우, 축협 가장 많이 갔다”
김동훈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07일(화) 13:5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2014년 하반기부터 2017년 말까지, 7(현재는 제8) 기초의회 의장단의 업무추진비 8(전국 평균)이 밥값으로 나갔다. 의장단 업무추진비는 의회 의장과 부의장, 각 상임위원장이 쓸 수 있는 돈이다. 간담회 식사비 등 주로 밥값으로 쓰이고 있다. 쓰고 나서 영수증을 내면 된다. 중앙일보가 발표한 의슐랭 가이드에 따르면, 정보공개청구를 했지만, 상호명 등 자료를 안 준 건 제출 안 함이라고 적었다. 각 기초의회가 제출한 상호와 사용내역만으로 찾지 못한 정보는 알 수 없음이라고 썼다. 

고창군의회의 경우

고창군의회 자료에선 제출 안 함이 가장 많았는데, 2259차례 23315만원어치 업무추진비를 썼다. ‘부조·격려가 두 번째다. 6번 찾아가 90만원을 썼다. 하지만 자세한 정보는 확인하기 어려웠다고 한다. 자료를 제대로 주지 않았기 때문이다.

의장단이 가장 업무추진비 카드를 가장 많이 사용한 곳은 음식점(2263, 23363)이었고, 다른 의회와 달리 상호명을 알려주지 않았다(정보공개법 상으론 공개하도록 되어있다). 이어 관내 영농법인에 1(32만원), 꽃집에 2(15만원)을 사용했다. 이외 다른 내용들은 자료를 제대로 제출하지 않아 전혀 알 수 없었지만, 동료의원이나 직원, 방문객, 기타 여러 사람을 격려하거나 격려품 등을 샀다고 기록한 것을 추리면, 음식점 448만원 관내 영농법인 132만원 꽃집 110만원 순으로 나타났다.

고창군의회는 다른 의회에 비해 부조·격려가 적은 것을 장점으론 꼽을 수 있지만, 투명성이라는 기본을 지키지 않았다. 또한 음식점에서 사용한 금액이 99.8퍼센트나 되는데, 식비 이외에 정책간담회나 주민토론회 등에 사용하는 등 보다 활발한 의회활동에 업무추진비를 사용하는 것이 요구된다. 

정읍시의회의 경우

정읍시의회는 고깃집을 가장 좋아한다. 456번 찾아가 7840만원을 썼다. 두 번째는 부조 격려207차례 3226만원을 사용했다. 정읍시의회 의장단이 업무추진비를 가장 많이 사용한 곳은 제출 안 함’ 1591363만원 옥돌생고기 53976만원 단풍미인한우 58909만원 순정축협 한우명품관 42842만원 순이었다.

해산물 식당은 다리야 57620만원 서해활어관 19397만원 연참치 10220만원 수성초밥 10119만원 ·오리고기 전문점은 논두렁오리 372만원 광명오리떼 237만원 삼을품은닭 236만원 한정식·밥집은 반가워회관 17620만원 남미회관 19436만원 수라청 16357만원 맷돌순두부 8186만원 설악추어탕 6121만원 분식집·국숫집·빵집은 서래면옥 18364만원 새미찬국수 143만원 오작교함흥냉면 135만원 특산물·기념품 등 부조·격려제출 안 함’ 1311116만원 엉터리마트 6210만원 하나로마트 3182만원 순으로 나타났다.

김동훈 기자  
- Copyrights ⓒ주간해피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유기상 군수와 조규철 의장은 ‘업..
"우리는 고창군청에 ‘소각장 건설..
아산면 소각장 건설 논란, 어떻게 ..
“굳이 왜”
“아산면 소각장, 절차적 정당성 전..
고창-부안 해상경계, 누가 이겼나?
제7대 기초의회가 선택한 우리 동네..
누가 당사자인가
고창군 행정은 왜 투명성에 이토록 ..
“군수에게 소각장 결정과정을 포함..
최신뉴스
정읍 정애마을 58명 중 폐기물업체..  
전북도 농민수당 지급 발표에 농민..  
인촌 김성수 찬반 격화되나  
욕설·폭력 주취자 부상입힌 소방..  
고창 아산면 소각장 ‘공론화’ 결..  
고창군의회 임시회 개회…농민수당..  
축제식 양식장에 (상업용) 태양광 ..  
이장 선출, 이렇게 바꿔도 되나  
고창군·의회 안건 예고·공고는 ..  
선운사 다원, 녹색도시 고창의 품..  
고창 수억원대 ‘사기’ 혐의, 도..  
유기상 군수, “고창군 자존심 높..  
“질마재 메타세쿼이어 가로수, 이..  
한빛1호기 출력급증 이어 3호기 압..  
이 문서는 어디에 쓰는 물건인고?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윤리강령 실천요강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주간해피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404-81-36465/ 주소: 전북 고창군 고창읍 월곡로 38번지 상원빌딩 3층 / 발행인.편집인: 박성학
mail: hdg0052@naver.com / Tel: 063- 561-0051~2 / Fax : 063-561-55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244 | 등록연월일: 2008. 5. 24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