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기사제보구독신청기사쓰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구독신청
광고안내
저작권문의
불편신고
제휴안내
기관,단체보도자료
 
뉴스 > 정치·행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9월7일 고창산단비대위 집회 관련, 일부언론에 대한 언론중재위 조정심리 열려
닭공장 ‘스티로폼 피켓’ 사건 진실 찾기(3)
김동훈 기자 / 입력 : 2021년 11월 26일(금) 15:08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97() 아침 스티로폼 피켓사건 등과 관련해, 일부 언론들은 복수의 집회 참가자들이 한 공무원을 둔기로 폭행했다는 요지의 기사를 보도했다. 이에 고창산단비대위는 이들 언론들에 대해, 언론중재위를 통해 정정보도 및 반론보도를 1026일경 청구했다. 이에 119() 전북언론중재위에서 더팩트브릿지경제에 대한 조정심리가 열렸으며, 이틀 뒤인 11() 대전언론중재위에서 로컬투데이에 대한 조정심리가 열렸다.

 

더팩트의 경우

더팩트 기자는 조정심리석상에서 고창경찰서 수사팀과 모양파출소 취재를 통해 팩트를 확인했다고 진술했다. , 경찰에서 복수의 집회참가자들이 둔기로 한 공무원을 폭행했다고 얘기했다는 것이다. 이에 비대위측이 고창경찰서 수사팀과 모양파출소를 방문해 이를 확인한 결과, 이들은 당시 더팩트 등 언론의 취재에 응한 적이 없다고 답변했다.

이에 비대위는 더팩트 기사를 허위적·고의적이라 보고, 기자의 진술을 신뢰하기 어렵다고 판단돼, 더팩트 건은 언론중재위의 조정사안이 아니라고 생각돼, 이를 취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언론중재위에서 조정할 경우, 대부분 민형사상 제기를 하지 않는다는 문구를 넣는다.

 

브릿지경제의 경우

브릿지경제는 이미 기사를 삭제했다. 기사의 팩트에 무리가 있다고 본 것이다. 조정심리에서도, 브릿지경제는 비대위측의 정정보도 및 반론보도를 대부분 인용하기로 했다.

 

로컬투데이의 경우

비대위는 로컬투데이의 2개의 기사에 대해 이의를 제기했다. 로컬투데이는 유일하게 답변서를 제출했다. 먼저 ‘[기자수첩] 동우팜투테이블 입주 문제...“군민들 간 내홍과 진통 끝내야 할 때의 경우, 로컬투데이는 부제에서 동우팜투테이블의 고창일반산업단지 입주(분양)계약은 위법이 아닌 입주업종이며, 본문에서 “(고창일반산업단지 비상대책위의 주장과 달리) 동우팜투테이블은 제한업종이 아니고 입주업종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비대위는 고창일반산업단지에 유치하려는 동우팜투테이블 공장은 제조공정상 도축업을 포함하고 있어 입주가 제한된다며 정정보도를 요청했다.

로컬투데이는 답변서에서 전북도와 고창군의 자료를 토대로 작성했다고 밝혔다. 비대위는 고창군이 이미 제한업종을 인정하고 있다, 입주계약서와 고창일반산업단지 입주계약 변호사 자문 검토보고’(고창군 문서)를 증거로 제시했다. 심리석상에서는 동우팜투테이블 기업유치 반대위의 주장은 허위사실로 가짜뉴스에 해당된다는 부분이 더 문제가 됐다.

스티로폼 피켓등과 관련된 기사의 경우, 로컬투데이는 사건 당시 오후 4~5시경 병원을 다녀온 이모 군수비서와 만나 취재를 하였고, 기자가 당시 이모 군수비서에게 <반대위 측은 피켓에 부딪쳐 넘어졌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묻자, 이모 군수비서는 <자신도 뭘로 앞면을 가격 당했는지 모르겠으나, 마치 둔기로 얻어맞은 거 같았다, 가격 당시 충격이 컸다>고 말했다고 답변했다. 이후 로컬투데이 기자는 고창군청 시시티비를 열람해 보았다고 한다. 또한 이모 군수비서의 진단서를 보면 뇌진탕 쇼크가 원인이라고 기재돼 있다고 한다. 따라서 로컬투데이는 둔기라는 표현을 사용한 이유는 이모 군수비서의 말을 인용한 것이며, 스티로폼 피켓이라 하더라도 사람을 향해 악하 사용하면 둔기가 될 수 있다고 답변했다.

김동훈 기자  
- Copyrights ⓒ주간해피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닭공장은 고창군의 미래’
[편집국에서] ‘시멘트제품 제조업..
고창 석교리 ‘종 상향’, 계획위원..
고창읍 석교리 ‘종 상향’, 특혜가..
환경부, ‘닭공장 입주계약’ 환경..
닭공장 ‘스티로폼 피켓’ 사건 진..
[기고] 고창의 미래는 닭도축공장 ..
유기상 군수의 ‘이율배반’
[연재칼럼] 고창에 일그러진, 언어..
시장실 등 압수수색…유진섭 시장 ..
최신뉴스
정읍 이학수·유남영·정도진, 더..  
유성엽 등 ‘호남계 비문’ 민주당..  
불법 정치자금 혐의…유진섭 정읍..  
정길환·배기영 서기관(국장)으로 ..  
새해 총공사비 2707억원 노을대교 ..  
고창군 5급 이상 인사발령(2022년 ..  
고창군 2022년 상반기 승진 내정자..  
[기고] 거꾸로 가는 고창군의회  
전북 서남권 해상풍력 발전단지, ..  
주간해피데이, 전북민주언론상 특..  
고창군 한빛원전 범군민 대책위원..  
윤준병 국회의원, “사용후핵연료 ..  
[올해의 시민] 최은희 정읍동학시..  
[올해의 군민] 안병회 고창산단비..  
고창군복합문화도서관, 원전은 어..  
편집규약 윤리강령 윤리강령 실천요강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주간해피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404-81-36465/ 주소: 전북 고창군 고창읍 월곡로 38번지 상원빌딩 3층 / 발행인.편집인: 박성학
mail: hdg0052@naver.com / Tel: 063- 561-0051~2 / Fax : 063-561-55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244 | 등록연월일: 2008. 5. 24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학